• 장애인화장실
  • 엘리베이터
  • 장애인전용주차장
  • 휠체어리프트
  • 휠체어대여소
  • 이용가능시설
  • 경사로
  • 관광안내소
  • 숙박시설
  • 음식점
  • 입식테이블
  • 장애인객실
보도자료
경북도, 겨울 최고 관광지 봉화 '분천 산타마을' 개장 작성일 : 2018-12-24 14:28
글쓴이 : 운영자 조회 : 8 첨부파일 : 2개
경북도, 겨울 최고 관광지 봉화 '분천 산타마을' 개장

22일부터 2019년 2월17일까지 운영... 산타우체국, 삼굿구이 등 이벤트 풍성

김용구 기자  |  kimgu2580@naver.com       승인 2018.12.24  02:18:55

경상북도는 22일 개장식을 시작으로, 2019년 2월17일까지 봉화 분천역 일원에서 ‘분천 산타마을’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경북 봉화 분천역 산타마을 개장... 산타우체국 개소(왼쪽부터 엄태항 봉화군수, 이철우 도지사, 박광열 코레일경북본부장).(사진=경북도) 

이날 행사에는 이철우 경상북도지사, 엄태항 봉화군수, 박광열 코레일 경북본부장을 비롯해 블로거, 기자단, SNS 리포터, 지역주민, 관광객 등 1000여 명이 함께 했다.

산타마을에는 관광객들의 한겨울 추위를 녹여주기 위해 곳곳에 장작난로와 군고구마 구이를 준비하고, 땅속에서 감자·옥수수 등을 익혀 먹는 전통구이방식인 삼굿구이 체험도 가능하다.

또 관광객이 직접 사랑과 소망의 편지를 보내는 산타우체국을 비롯해 산타의 집 모양의 산타빌리지 푸드코트가 문을 열 계획이며, 아이들을 위한 얼음썰매장도 운영한다.

아울러, 분천역 구석구석을 크리스마스트리와 루돌프마차 등으로 장식하고 산타할아버지와 사진도 찍을 수 있으며, 모든 관광객들에게는 산타망토, 산타귀마개 등을 나눠줘 크리스마스 분위기를 만끽할 수 있다. 

겨울 최고 관광지 봉화 ‘분천 산타마을’ 개장.(사진=경북도) 

이 밖에도 지역민을 대상으로 올해의 산타, 산타마을의 다양한 이야기를 전해주는 산타 이야기꾼, 산타마을 안전을 책임지는 산타 보안관, 산타 우체국장도 선정해 지역민과 함께하는 축제의 현장을 만든다.

기차역에 산타스토리를 접목해 지난 2014년 운영을 시작한 분천 산타마을은 매년 여름과 겨울에 개장하는데 이번이 9번째다.

현재까지 63만명 이상의 관광객이 다녀갔으며, 2016년 한국관광의 별 선정, 2018년 평창동계올림픽 성화 봉송지로 선정되는 등 대한민국 대표 관광지로 거듭나고 있다.

특히, 한겨울 산타마을은 매년 10만명 이상이 방문하는 겨울 최고의 관광지다. 

분천역에는 경북 나드리열차가 동대구역에서 분천역까지 토·일요일 각 1회 왕복 운행되며, 월요일을 제외하고는 백두대간협곡열차(V-train)와 중부내륙관광열차(O-train) 등 코레일 관광열차와 무궁화호가 운영되고 있어 추억의 열차 여행도 가능하다.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는 “올해는 산타마을을 한층 더 새롭고 풍성한 콘텐츠와 이벤트로 단장했다”며, “많은 분들이 잊고 지냈던 동심을 떠올리고, 잊지 못할 즐거운 추억도 만들어 가길 바란다”고 희망했다. 

김용구 기자

출처 : 국제뉴스
원문보기 : http://www.gukjenews.com/news/articleView.html?idxno=1043929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