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장애인화장실
  • 엘리베이터
  • 장애인전용주차장
  • 휠체어리프트
  • 휠체어대여소
  • 이용가능시설
  • 경사로
  • 관광안내소
  • 숙박시설
  • 음식점
  • 입식테이블
  • 장애인객실
보도자료
"부산을 무장애관광도시로 조성해야" 작성일 : 2018-04-16 14:17
글쓴이 : 운영자 조회 : 15 첨부파일 : 0개
"부산을 무장애관광도시로 조성해야"

부산발전연구원 정책포커스 ‘무장애관광도시 조성의 필요성과 부산의 방향’

조원진 기자                         2018-04-16 09:51:37

부산은 장애인 등의 관광 활성화를 위해 무장애관광 지원센터 개설, 무장애관광 조성을 위한 민관협의체 구성, 관광시설 환경 전환 등의 정책방안이 필요하다는 의견이 나왔다.

부산발전연구원은 16일 BDI 정책포커스 ‘무장애관광도시 조성의 필요성과 부산의 방향’ 보고서를 내고 무장애관광을 위한 부산의 여건과 정책 방향을 제시했다. 무장애관광은 장애인, 노인, 영·유아 동반 가족 등이 이동·접근의 불편과 관광활동의 제약 없이 즐길 수 있는 관광을 말한다.

박경옥 연구위원은 보고서에서 우리나라 인구의 5%를 차지하는 장애인, 고령사회 진입에 따른 노인인구 급증, 해외 고령관광객 증가 등 사회·경제 환경 변화에 맞춰 무장애관광도시 조성의 필요성이 갈수록 커지고 있다고 밝혔다. 박 연구위원은 “이에 따라 송도, 태종대 등 부산 4곳의 관광지를 대상으로 시범 사례를 조사한 결과, 관광지 접근성은 양호하지만 관광지 내 장애유형별 안내정보채널, 블록·점자 등 이동경로 유도시설, 편의시설 등의 개선이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설명했다.

단계적으로 볼 때 관광정보를 습득하는 단계에서는 안내홍보물의 장애인 화장실 정보 표기와 점자안내책자 등의 개선이 필요했다. 관광지 진입단계에서는 장애유형별 해설서비스와 유도블록, 음성안내, 점자촉진판 등의 설치가 필요한 것으로 조사됐다. 관광지 내 활동단계에서는 위험지역 주의· 경고 블록, BF(장애물 없는 생활환경·Barrier Free) 보행로와 유효공간의 리프트 설치가 미흡했다. 편의시설은 휠체어 공간 확보가 미흡하고 영유아 거치대 및 변기가 설치되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박 연구위원은 무장애관광도시가 되기 위한 부산시 정책방안으로 △무장애관광도시 조성 필요성 인식 △무장애관광 지원센터 개설 △BF→UD(유니버셜 디자인·Universal Design)로의 관광시설 환경 전환 △무장애관광시설 인증제 확산을 위한 인센티브제 강화 △원도심, 바다, 도심을 한 번에 경험할 수 있는 다양한 관광루트 개발 △무장애관광도시 조성을 위한 민관협의체 구성 등을 제시했다.

무장애관광 지원센터는 관광약자의 관광 욕구와 유형 연구, 무장애관광 환경의 질을 높이기 위한 종사자 교육시스템 마련 등을 위해 필요하다. 무장애관광 민관협의체는 관광약자를 위한 관광환경 조성 조례를 기반으로 기본계획을 수립하고 무장애관광도시 전략사업을 구상하기 위한 것이다. 박 연구위원은 “무엇보다 관광약자들의 여행향유권이 ‘배려’가 아닌 국민이 누려야할 ‘권리’라는 인식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부산=조원진기자 bscity@sedaily.com 

출처 : 서울경제
원문보기 : http://www.sedaily.com/NewsView/1RYA0NMIXV
목록